향교동 작은도서관, 주민들로부터 인기

이태곤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8 10:02:05
  • -
  • +
  • 인쇄
-주민의 독서·학습 공간으로 자리매김 - 향교동 행정복지센터(동림로 116) 2층에 위치한 향교동 작은도서관이 지역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향교동 작은도서관, 주민들로부터 인기  사진제공 = 남원시 

 

[일요주간 = 이태곤 기자] 향교동 행정복지센터(동림로 116) 2층에 위치한 향교동 작은도서관이 지역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3월 2일에 개관한 향교동 작은도서관은 주민들에게 휴식과 독서 등 생활 속 문화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조성되었다.

180.4㎡의 규모로 다양한 연령층이 편안히 이용할 수 있도록 북카페, 어린이 자료실, 일반자료실로 구성됐으며 40석의 좌석과 2,366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다.

 

▲ 향교동 작은도서관, 주민들로부터 인기  사진제공 = 남원시


특히, 코로나19 상황임에도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월 280여명이 이용하고 있고, 월 266여권의 도서대출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과 취준생은 물론, 유아, 청소년들과 어르신들에게 쾌적한 독서 및 학습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책과 연계한 독서퀴즈 이벤트, 책놀이 프로그램 등 7종의 독서 프로그램 운영중으로 지역 학생들로부터 만족도가 높다.

지양근 향교동장은 “도서관을 방문하는 주민과 학생들이 계속 늘어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지속해서 살피겠다”며 “동네 가까이에 있는 쉼터이자 주민들이 소통하는 문화사랑방으로 자리잡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