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 시민열린갤러리 서예전 개최

최준호 / 기사승인 : 2021-07-29 13:20:36
  • -
  • +
  • 인쇄
- 월강 조인호 작가의 서예작품 20여점 공개

 

[일요주간 = 최준호 기자] 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은 오는 8월 22일까지 박물관 시민열린갤러리(1층)에서 조인호 작가의 '삶의 여유와 멋'이라는 주제로 서예전을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조 작가는 군산제일고등학교 교장으로 퇴직했으며, 한국서예협회 군산지부장을 역임했다. 다수의 초대전과 지난 2009년 이후 6차례 개인전을 개최하며 꾸준히 활동 중인 작가로, 대한민국 서예대전 및 한국서예대전 등에서 수상경력이 있다. 전시작품은 한글, 한문, 사군자, 전각 등으로 이뤄져 있다.

 

▲조인호 작가 전시회.

조 작가는 “맑고 깨끗한 삶을 영위한 우리 조상들의 숭고한 정신이 작품 속에 스며든 묵향처럼 은은한 향기를 내어 보는이로 하여금 조상의 얼을 되새기고, 우리문화의 자긍심 함양에 이바지하고자 이번 전시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매년 전시참여자 공개모집을 통해 선정된 시민작가들에게는 박물관 시민열린갤러리에서 1개월 가량의 전시기회와 함께 전시 홍보물 등을 제작 지원하고 있다”면서 “올해부터는 시민갤러리 전시작품을 대상으로 전시 영상을 홈페이지 및 박물관 SNS 채널에 공개하는 온라인 전시도 병행 운영하면서 시민작가들의 작품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