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광산업·대한화섬 ‘2021년 올해의 태광인상·대한인상’ 시상식 개최

정창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2-29 16:09:07
  • -
  • +
  • 인쇄
매년 정도경영 등 우수 성과자 선발, ‘제도 혁신’과 ‘공정 개선’을 위한 공장 엔지니어상 신설
▲ 태광산업 정찬식 대표이사가 28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열린 '2021년 올해의 태광인상·대한인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태광산업)

 

[일요주간 = 정창규 기자]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이 한 해를 마무리하며 안전환경·정도경영 등에 앞장선 우수 성과 직원을 선발해 시상식을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태광그룹 섬유·석유화학 계열사인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은 12월 28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우수한 성과를 낸 직원과 공적을 쌓은 부서를 포상하는 ‘2021년 올해의 태광인상, ’올해의 대한인상’ 시상식을 각각 개최했다. 시상식은 임직원 사기 진작과 조직문화 활성화를 위해 매년 연말에 운영하는 제도로, 2016년에 시작해 6회째를 맞았다.

시상은 ‘올해의 태광인상’, ‘올해의 대한인상’, ‘정도경영인상’에 이어 엔지니어상을 신설하여 공장에서의 제도혁신, 공정개선 등에 혁신적인 성과를 낸 직원을 선발했다. 심사의 공정성을 위하여 별도의 선정위원회를 구성해 1차 전형으로 공적서 내용 심사를 진행했으며 2차로 후보자 공적 발표회를 열어 프레젠테이션 내용을 종합해 최종 수상자를 선정했다.

시상식에는 석유화학본부 정찬식 대표이사와 섬유사업본부 박재용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올해의 태광인상’, ‘올해의 대한인상’, ‘엔지니어상’, ‘정도경영인상’등 총 7팀과 개인수상자 10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고 부상으로 상패와 상금이 수여됐다.

 

앞서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인 고려저축은행도 28일에 ‘올해의 고려인’ 행사를 진행했으며, 금융계열사인 흥국생명, 흥국화재, 흥국자산운용, 예가람저축은행 등도 매년 우수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한 시상식을 진행하고 있다.

정찬식 대표이사는 시상식 인사말에 “올 한해 임직원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실적과 더불어 건강한 조직문화와 안전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데에 임직원 모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