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 100조 달성' 한화생명, 100세까지 보험료 인상 없이 수술 정액보장

이수근 기자 / 기사승인 : 2016-04-25 10:07: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일요주간=이수근 기자] 한화생명이 대형 보험사 중 유일하게 100세까지 보험료 인상 없이 그대로 입원 및 수술을 정액으로 보장하는 '한화생명 100세건강 입원수술정기보험'을 18일 출시했다.

올해 초 자산 100조를 돌파하며 한화생명의 성장에 함께해 주신 고객들에게 감사의 의미로 판매하는 전략상품이다.

'한화생명 100세건강 입원수술정기보험'의 가장 큰 장점은 100세까지 보험료 인상의 부담 없이 입원 및 수술보장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이다. 특히 발병원인을 불문하고 질병 및 재해로 입원시, 입원 첫날부터 1일당 2만 원씩 보험금을 지급하기 때문에 보장의 기회가 대폭 확대됐다. 수술시에도 약관에 정한 수술 종류에 따라 1회당 10만 원에서 최대 300만 원까지 보험금을 지급한다. (입원/수술 합계보장금액 최대 2,500만 원 한도)

'한화생명 100세건강 입원수술정기보험'은 의료비뿐만 아니라 사망보장도 100세까지 보험료 갱신 없이 합리적인 보험료로 보장한다. 최소 1,000만 원부터 최대 2억 원까지 가입 가능하기 때문에 고객의 필요에 따라 보장금액을 선택하면 된다.

특히 상품 구성을 주계약인 사망보장과 특약인 입원/수술보장 2가지로만 단순화해 불필요한 보장을 최소화 한 것도 장점이다. 이로 인해 보장성 보험의 필요성이 커지는 40대 연령의 고객들이 월 4만 원대의 합리적인 보험료로 입원과 수술을 보장하는 정액보험을 비갱신형 보험으로 가입할 수 있다. 가입연령도 최대 70세까지 대폭 확대해 고연령층 고객이 가입할 수 있도록 한 것도 특징이다.

'한화생명 100세건강 입원수술정기보험'은 고객 니즈가 가장 높은 입원 및 수술 의료비 보장을 정액으로 보장함으로써 실손의료보험이나 소액의 의료보장만을 가입한 경우 추가가입하기에 최적의 상품이다.

한화생명 최성균 상품개발팀장은 "'한화생명 100세건강 입원수술정기보험'은 한화생명이 자산 100조 달성을 기념해 고객사랑 실천을 위해 심혈을 기울여 개발한 전략상품"이라며 "현대인이 가장 크게 걱정하는 질병에 대비할 수 있게 입원 및 수술을 100세까지 갱신없이 보장하는 진정한 고객중심의 상품이다"고 말했다.

'한화생명 100세건강 입원수술정기보험'의 가입연령은 만15세부터 최대 70세까지이다. 40세가 20년납으로 주계약(의료비보장형) 및 입원수술보장특약 1,000만 원씩 가입시 월 보험료는 남성 4만 5,900원, 여성 4만 5,100원이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본 기사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