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SKT와 손잡고 AI 플랫폼 '누구' 기반 리브(Liiv) 고도화 협약

노현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08-26 10:42:37
  • -
  • +
  • 인쇄
▲KB국민은행, SK텔레콤과 AI뱅킹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시진=KB국민은행)

 

[일요주간 = 노현주 기자] KB국민은행은 26일 SK텔레콤과 AI 뱅킹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B국민은행은 SK텔레콤의 누구(NUGU)를 기반으로 리브(Liiv)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KB국민은행의 리브에서 누구를 기반으로 ▲잔액 조회나 송금 등 음성을 통한 금융 서비스 ▲날씨·감성 대화·백과사전 등 다양한 AI 서비스를 적용하기 위해 진행됐다.

특히 리브만을 위한 별도의 음성 호출 명령어를 적용하는 등 Z세대의 고객 경험을 새로운 영역으로 확장하고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의 누구는 일상생활을 비롯해 교육, 쇼핑, 금융까지 폭넓게 활용되는 음성인식 기반의 인공지능 플랫폼이다.

KB국민은행의 간편 뱅킹 앱 리브는 Z세대를 위한 특화 금융플랫폼을 목표로 리부트를 추진하고 있다. 리브는 어렵고 복잡하게 느낄 수 있는 금융을 거부감 없이 쉽게 체험할 수 있는 금융 놀이터로 고도화될 예정이다.

유영상 SK텔레콤 MNO 사업대표는 “KB국민은행이 누구 플랫폼을 활용해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만들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데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며 “특히 모바일 플랫폼 이용 고객을 위한 개인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통해 KB국민은행의 플랫폼 경쟁력 강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채현 KB국민은행 개인고객그룹 대표는 “AI 기반의 혁신적인 디지털 서비스를 통해 Z세대 고객은 새로운 금융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며 “리브가 Z세대를 위한 차세대 금융 앱으로 자리매김해 KB국민은행이 넘버원 금융플랫폼으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