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 ‘2022년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 단원 모집

정창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2-20 14:02:59
  • -
  • +
  • 인쇄
8세~16세 다문화자녀 30명 모집, 다음 달 3일까지 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 받아
음악 전공 멘토를 통한 1:1교육, 향상음악회 및 발표회 등 다양한 음악 교육 진행
▲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 2022년 단원 모집 포스터. (사진=우리금융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일요주간 = 정창규 기자]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은 20일 ‘2022년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에 참여할 다문화자녀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는 우리다문화장학재단에서 다문화자녀 음악인재 발굴과 전문 음악 교육 지원을 위해 2020년에 창단됐다. 숙명여자대학교와의 MOU를 통해 음악대학 교수 및 관현악 전공 대학생 멘토가 다문화자녀에게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단원으로 선발될 경우, 1:1교육·소규모 그룹교육·전체 합주 등을 통해 체계적으로 악기를 배울 수 있고, 다양한 음악적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향상음악회 및 발표회는 물론, 공연의 기회도 주어진다.

또 교육 및 공연 등의 일체의 비용은 우리다문화장학재단에서 부담하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장학생 신청 시 우대 선발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신청대상은 8세~16세 다문화자녀이며, 다음 달 3일까지 우리다문화장학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가능하다. 실기심사를 거쳐 바이올린·비올라·첼로·플루트 단원 등 총 30명을 선발한다. 내년 2월부터 매주 토요일마다 숙명여자대학교에서 교육이 진행되며,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고려해 온.오프라인으로 병행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다문화자녀들이 오케스트라 활동을 통해 재능을 발견하고 음악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다문화자녀들이 다양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2012년 우리은행 등 우리금융그룹 그룹사가 200억원을 출연해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설립 이후 10년간 총 13회에 걸쳐 4700여명에게 총 45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또한, 교육·문화·복지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으며,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 위해 우리금융그룹의 ESG경영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