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여름철 폭염 취약계층 지원 '쿨루프 지원사업' 추진

최철민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0 08:21:35
  • -
  • +
  • 인쇄
▲사진=진안군청

 

[일요주간 = 최철민 기자] 진안군은 여름철 폭염 취약계층의 피해 예방과 취약성 완화를 위해 ‘쿨루프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20일 군에 따르면 기후변화 대응 및 지역사회 기후안전망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 중인 ‘쿨루프 지원사업’은 주민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인 마을회관 14개소에 실시하며 차열성능을 가진 페인트를 도색해 내부의 열이 많이 오르지 않도록 돕고 있다. 


태양열 반사효과가 있는 차열페인트는 열 발생 및 온도 상승을 야기하는 주원인인 태양광 적외선을 큰 폭으로 반사시켜 지붕이 직접 받는 열기 축적을 줄여주기 때문에 건물 내부로의 열전달을 막아 준다.

군은 이번 쿨루프 지원사업이 건물 내 온도를 4~5℃가량 저감시켜 온실가스 배출량 감소와 더불어 연간 15% 냉방비 절감효과를 나타낼 것으로 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주민들의 온열질환 피해를 예방하고 쾌적한 실내주거환경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다”며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