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전문가들 모여 ICT 남북경협 활성화 논의..."한반도 혁신성장 이끌 계기"

노현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0 09:21: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ICT 남북 교류협력 활성화 방안 정책세미나' 국회 연구단체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 공동개최

[일요주간=노현주 기자] ICT 남북경협 활성화에 대한 종합토론회가 국회에서 열린다.

 

국회 연구단체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대표의원 노웅래·홍문표)와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이 공동주체로 10일 오후 2시 국회도서관 강당에서 'ICT 남북 교류협력 활성화 방안 정책세미나'를 개최한다.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김성수 더불어민주당 의원, 신용현 바른미래당 의원이 후원에 나섰다.

이날 정책세미나에서 남북 ICT 분야 최고 전문가들로 구성된 업계와 학계, 정부와 국회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 발제와 토론을 맡아 남북 ICT 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인 방향과 현실적인 방안 등을 공유하고 논의 할 예정이다. 

 

▲지난 5월 3일 서울 중구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이찬우 일본 테이쿄대학교 교수가 농업·공업·과학기술·경제시스템 관리·인프라 등 분야별 북한경제의 현황을 짚고 남북경협 역사를 정리한 신간 '북한경제와 협동하자' 출판기념회 장면.

먼저 △김유향 국회입법조사처 과학방송통신팀장이 '북한의 ICT 현황과 남북한 ICT 협력의 법과 제도적 과제' △이정진 KT개성지사장이 '남북 ICT 교류협력 KT의 여정과 추진 계획' △이찬수 SK텔레콤 남북협력기획팀장이 'ICT 남북 교류협력의 추진 방향과 과제' 그리고 △표창균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 산업전책실장이 '남북 ICT 인프라 협력을 위한 추진 방향'에 대해서 발제를 할 계획이다.

뒤이어 북한 과학기술 최고 전문가인 최현규 통일과학기술연구협의회 회장이 좌장을 맡아 ICT 남북경협 활성화에 대한 종합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토론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남북 과학기술, ICT 협력 방안을 총괄하는 조민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남북교류협력팀장과 오세각 현대아산 남북경협팀 부장, 이광희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책사업본부장이 참석한다.

노웅래 의원은 "ICT분야는 도로·철도와 같이 투자 대비 효과가 클 뿐만 아니라 다른 산업과 실생활에 미치는 영향이 막대한 분야로서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오늘 정책세미나가 ICT 분야 남북 교류협력 활성화의 디딤돌로서 남북이 서로 윈윈하며 한반도 혁신성장을 이끌어 낼 수 있는 뜻 깊은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