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글로벌 IT서비스 사업 확대…베트남 기업과 전략적 투자

노현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7 11:43: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일요주간 = 노현주 기자] 삼성SDS는 베트남 IT서비스 기업 CMC(CMC Corporation)와 CMC 지분 투자로 주요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전략적 투자에 합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 6월 양사는 스마트팩토리와 사이버 보안 분야 공동 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삼성SDS는 전략적 투자자로서 CMC 경영진과 사업 전략 및 미래 비전을 공유하면서 양사가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 사진 왼쪽부터 삼성SDS 정삼용 상무, 박성태 부사장, 홍원표 사장(대표이사)

CMC 응우웬 쭝 찡 회장, 호앙 응옥 훔 부회장, 호 타잉 뚱 사장.(사진=삼성SDS 제공)


CMC는 임직원 약 3000명의 베트남 IT서비스 기업으로 시스템 통합(SI), 소프트웨어 개발, 클라우드 및 IT인프라 운영 등이 주요 사업이다.
 
CMC는 이번 투자로 2023년까지 매출 10억 달러 달성의 경영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SDS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분석, 사물인터넷(IoT) 등 첨단 IT기술을 CMC의 현지 영업망 및 인지도와 결합해 베트남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특히 스마트팩토리, 클라우드, 사이버 보안 등 여러 분야에서 강력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삼성SDS 홍원표 대표이사(사장)는 “이번 투자로 베트남과 동남아 사업을 함께할 전략적 파트너를 확보하게 됐다”며 “CMC 경영진과의 긴밀한 협력과 양사의 역량을 결합해 글로벌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CMC 응우엔 쭝 찡 대표이사(회장)는 “CMC는 AT&T, 오라클, SAP, 마이크로소프트에 이어 삼성SDS와도 든든한 파트너가 됐다”며 “양사의 전략적 협력 관계가 베트남과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와 글로벌 시장에서 디지털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