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멘스-현대위아, 미래 기술인재 양성 맞손...'스마트 NC 경진대회' 개최

하수은 / 기사승인 : 2019-07-08 17:38: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국내 유일 수치제어 경진대회, 8일부터 12일까지 공동 주최
지식·실무 능력 모두 갖춘 현장형 기술인재 발굴과 양성 일환

[일요주간=하수은 기자] 한국지멘스(대표이사·사장 직무대행 추콩 럼)와 현대위아가 학생들의 기술력 향상을 통한 미래 기술인재 육성을 위해 손을 잡았다.

 

세계적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는 현대위아와 8일부터 12일까지 5일 간 경남 창원 현대위아 기술지원센터에서 ‘제 6회 스마트 NC(수치제어) 경진대회’를 공동 주최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 6회를 맞은 이번 대회는 두 회사가 지난 2014년부터 공동으로 진행해온 행사로 올해는 총 275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국내에서 공작기계 NC 경진대회를 개최하는 곳은 한국지멘스와 현대위아가 유일하다.

 

▲ 한국지멘스와 현대위아가 손을 잡고 현장형 미래 기술인재 육성에 나선다.ⓒPixabay

 

이 대회의 경기 방법은 공작기계가 소재를 어떻게 가공할지 결정하는 프로그래밍 능력을 겨루는 것으로 NC 프로그램인 지멘스 ‘시누트레인’을 활용해 주어진 도면의 시뮬레이션 형상과 프로그램을 2시간 내에 제출하는 방식이다. 

 

시누메릭 CNC (컴퓨터정밀제어)의 밀링(Milling) 및 터닝(Turning)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을 사용해 제품이 몇 단계의 공정을 거쳐야 할 것인지에 대한 시간주기(Cycle Time) 예측을 시험한다.

지멘스의 시누메릭 CNC는 주문 생산 및 대규모 연속 생산 환경에서 높은 생산성을 구현하는 자동화 솔루션으로 개별 부품 생산과 대량 생산부터 광범위하고 복잡한 공작물까지 모든 공작물의 완벽한 제작을 위한 가공 솔루션을 제공한다.

경진대회에 참석한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DI) 공작기계 사업부 백광희 부장은 “지식과 실무 능력 모두를 갖춘 ‘현장형 미래 기술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매년 진행해온 스마트 NC 경진대회가 벌써 6회를 맞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학생들이 가진 뛰어난 능력들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도록 한국지멘스는 기술인재 지원에 지속적으로 힘을 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의 시상식은 오는 19일에 진행되며 제세한 정보는 지멘스 웹사이트 및 지멘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