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LG유플러스, 중소기업 대상 5G·IoT 서비스 발굴 지원

채혜린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1 11:59:34
  • -
  • +
  • 인쇄
SKT·LGU+·정보통신산업진흥원, 업무협약 통신망 연동 기술규격 공유
▲ SK텔레콤, LG유플러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5G IoT 분야 상생협력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최낙훈 SK텔레콤 5GX IoT/Data그룹장, 김득중 정보통신산업진흥원 AI융합산업본부장, 박상봉 LG유플러스 품질센터장 순.(사진=newsis 제공)

 

[일요주간=채혜린 기자]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국내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5G 기반 IoT 서비스를 발굴할 수 있도록 지원에 앞장선다.

SK텔레콤은 LG유플러스(대표이사 부회장 하현회),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과 함께 국내 중소기업들이 5G 기반의 혁신적인 IoT 서비스를 발굴하고 산업 경쟁력을 갖추는데 필요한 지원을 함께 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양 통신사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이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는 5G IoT 관련 통신망 연동 기술규격을 공유하고 각사 테스트 환경에 대한 정보를 정기적으로 주고받는 등 긴밀한 협력을 유지하기로 했다.

또 5G IoT 제품 상용화에 필수적인 통신사 사전 테스트를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의 테스트로도 대신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5G 연동 기술규격에 맞춰 IoT 제품을 검수하고 사전 테스트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 중소기업이 이전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서비스를 상용화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최낙훈 SK텔레콤 5GX IoT·Data그룹장은 “SK텔레콤은 초연결시대의 주요 서비스가 될 5G IoT 생태계를 선도하기 위해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의 성장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