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 블록체인 기술 구축 방위사업 투명성·신뢰성 확보

하수은 / 기사승인 : 2019-07-29 14:21: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일요주간=하수은 기자] 방위사업청이 방위력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블록체인 기술 시스템 구축에 나섰다.

 

방위사업청은 ‘방위사업 지원을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한국방위산업진흥회와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019년도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후 방위사업청은 아비도스, 블록체인기술연구소를 사업자로 선정해 4월부터 함께 개발을 하고 있다.
 

▲방위사업청이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한국방위산업진흥회와 손잡고 블록체인 기술을 구축해

방위력 개선을 추진한다.ⓒPixabay


방위사업청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방위력 개선사업에 대한 제안서 접수부터 평가 결과까지 블록체인 기술로 이력관리를 해 보다 투명하고 공정성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며 “방산 정책자금 신청·집행, 군용 총포화약류 운반 신고·허가 등의 관리에도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신뢰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협약기관들은 방위사업을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을 위해 업무적·기술적 검증과 시범사업 이후 확대 방안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새로 구축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은 협약기관들이 공동으로 이용해 별도의 기반체계 확충이 필요 없다. 또 군수물품 인증과 납품을 위한 검사와 납품조서 관리, 방산물자 수출입 승인, 기술 판정 등 신규 업무에도 확대 적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태곤 방위사업청 기획조정관은 “방위사업 분야에서 블록체인 신기술이 실용적이고 효과적으로 적용될 수 있도록 협약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확대 방안을 지속 발굴해 방위사업의 투명성과 신뢰성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