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가을 폭우, 이제 낙엽 지고 한파몰이

노현주 기자 / 기사승인 : 2020-11-19 15:40:46
  • -
  • +
  • 인쇄
▲많은 양의 가을비가 쏟아져 남은 낙엽들이 지고 있다. (사진=노현주 기자)

 

[일요주간 = 노현주 기자] 가을비 예고 소식과는 달리 이른 아침 출근길에 내린 가을 폭우는 역대 11월의 강수량에 손꼽힐 정도였다. 게다가 거리마다 밤새 떨어진 낙엽들이 도로의 하수 시설을 막는 바람에, 도심 곳곳이 물에 잠기는 등 출근길 차량과 시민들의 불편이 잇따랐다.

 

천둥과 바람을 동반한 오늘 비로 미세먼지는 말끔하게 걷혔으나, 오늘밤 비가 그치고 나면 북서쪽의 찬 공기가 밀려와 내일 아침 10도 이상 떨어져 쌀쌀한 날씨가 될 것으로 예보된다. 

 

절기상 첫눈이 내린다는 '소설'을 며칠 앞두고 더 추워질 일만 남은 계절인만큼, 기상 정보를 꼼꼼하게 숙지하고 따뜻한 몸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 건강을 챙길 수 있는 비결이 아닐까 싶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