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줌인] (사)아시아문화경제진흥원 ‘인도 뭄바이본부 고문단’ 위촉

뭄바이 김재원 리포터 / 기사승인 : 2021-04-12 09:28:06
  • -
  • +
  • 인쇄
4인의 고문! 대외교류 폭넓은 인맥 성과도출 기대
신남방정책 거점…양국 간 민간외교 ‘활성화 자임’
▲ 좌측부터 아시아문화경제진흥원 강성재 이사장, Mr.Faggan Singh Kulaste(인도 인민당 6선 하원의원)

 

[일요주간 = 뭄바이 김재원 리포터] ‘문화가 힘’라는 슬로건으로 아시아 전역을 무대로 문화 및 경제 분야로 활발한 교류활동을 펼치고 있는 아시아문화경제진흥원(이사장 강성재) 인도 뭄바이 본부에서 한국과 인도의 문화경제교류의 활성화를 위하여, 인도의 유력인사 4명을 당 본부의 고문으로 위촉했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고문으로 위촉된 4명은 인도 인민당 6선 하원의원 Mr. Faggan Singh Kulaste, 경기비즈니스센터 뭄바이소장 Mr. Janesh Nair, 인도프랜차이즈협회 회장 Mr. Saurabh Shah, 제니스이벤트대표 Mrs. Karishma Dubrai 등 4명이 고문으로 위촉됐다.

4명의 신임 고문은 인도의 문화경제 현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대외교류 정책 전문성을 바탕으로 현장과 긴밀히 소통하면서, 한국과 인도 양국의 문화와 경제교류 방면의 실질적인 성과를 도출하는데 일익을 담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좌측부터 Mr.Janesh Nair(경기비즈니스센터 뭄바이소장), Mr.Saurabh Shah(인도프랜차이즈 협회 회장), Mrs. Karishma Dubrai(제니스 이벤트 대표)

이번에 위촉된 인도 뭄바이 본부 대표고문 Mr. Faggan Singh Kulaste은 “아시아문화경제진흥원 뭄바이본부의 대표고문으로 위촉돼 영광이다” 면서 “앞으로 인도와 한국의 문화교류 및 경제산업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아시아문화경제진흥원 뭄바이 지부는 “앞으로도 한국과 인도의 문화경제 교류를 위해 선도적인 노력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며, 특히 신남방 교류 시대를 맞아 양국의 적극적인 교류활동을 실현할 수 있는 길잡이 역할을 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