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마켓 주의보, 제품명에 부기엔·부기노·부기노차 사용 '철퇴'

최종문 기자 / 기사승인 : 2021-03-25 15:19:49
  • -
  • +
  • 인쇄
[일요주간 = 최종문 기자] 식품 등의 제품명에 ‘부기엔’ ‘부기노’ ‘부기노차’ 등을 사용한 업체가 대거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온라인 마켓 특성상 업체 인허가 정보 등을 확인하기 어려운 점을 이용해 영업신고 없이 제품을 판매하는 등 불법행위 48건을 적발하고 담당 기관에 행정처분을 요청했다고 25일 밝혔다. 

 

▲ 위반사례.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적발된 사례는 ▲무신고 영업행위 30건(건강기능식품 일반판매업·유통전문판매업) ▲무등록 영업행위 2건(수입식품 등 인터넷 구매대행업) ▲표시기준 위반 14건(제품명으로 부적절한 붓기차·부기엔·부끼차 등 사용) ▲기준·규격 위반 2건(식품원료로 사용할 수 없는 ‘당살초’ 사용 등) 등이다.

당살초는 열대아시아와 중국, 아프리카, 호주 등에서 자생하는 여러살이 관목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온라인 마켓 운영자에게 소비자 피해 예방을 위해 업체명과 유통기한 등 관련 정보를 반드시 표시하도록 요청했다”며 “공정거래위원회와 함께 영업자 스스로 온라인상 제품상세정보 등을 제공하도록 하는 등 자정 노력을 유도하고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