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장관 "제조업 디지털 전환 가속 위해 스마트제조 R&D 로드맵 수립"

하수은 / 기사승인 : 2019-05-09 16:12: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일요주간 = 하수은 기자] “제조업 활력회복을 위해 스마트 제조혁신을 확산시켜나가겠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9일 반월·시화 국가산업단지를 방문해 스마트제조혁신센터를 찾아 이 같이 밝혔다.

 

신 장관은 이날 최신 스마트제조 핵심기술들을 점검하고 스마트공장을 구축한 뿌리기업 SKC에서 생산성 향상 대책을 소개했다. 아울러 고압차단기와 개폐장치 등 전력기기를 생산하고 수출하는 비츠로테크를 찾아 수출현장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격려했다.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사진=산업통상자원부 제공)

경기도 안산에 위치한 스마트제조혁신센터는 스마트제조 핵심기술을 실제 공장에 적용하기 전에 사전 시험·인증할 수 있는 글로벌 표준 기반의 실험형 공장(테스트베드)이다.
 
산업부가 2016년부터 내년까지 100억원을 지원하고 경기도와 안산시가 80억원을 투입해 구축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산업인터넷컨소시엄(IIC)로부터 ‘베스트 테스트베드상’을 받는 등 스마트제조 분야에서 세계적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성 장관은 소비자 맞춤형 유연생산설비, AR·VR, 산업인공지능, 협업로봇, 5G를 활용해 구축된 스마트 공정라인 등 고도화 수준의 스마트 제조기술이 시현된 것을 점검하고 내년까지 계획된 스마트제조 혁신센터 구축사업의 차질 없는 지원을 약속했다.
 
아울러 기술지원과 고도화 수준의 스마트제조기술 실습교육 등을 통해 중소・중견기업 스마트제조혁신의 견인차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성 장관은 “주요 선진국들은 제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제조업의 스마트화·디지털화를 추진 중”이라며 “우리 제조업의 활력 회복을 위해서는 스마트제조혁신을 산업 전반으로 확산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제조업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스마트제조 R&D 로드맵 수립하고, 관계부처 합동으로 스마트제조산업 육성 전략을 마련하고 있다”며 “정부 지원과 더불어 중소·중견기업들도 생산성 향상 차원에서 스마트제조 혁신을 위한 관심과 투자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