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학 칼럼] 운동을 해야만 미토콘드리아도 일을 한다

김선국 한의학 박사 / 기사승인 : 2019-03-23 09:57: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생명 에너지의 공장 미토콘드리아(내-1)
▲ 김선국 한의학 박사.
[일요주간 = 김선국 한의학 박사] 생명은 에너지를 얻기 위해서, 수많은 세월을 자연과 투쟁하였고, 인류의 주된 문제도 에너지 문제인 듯하다. 문명이 발달한 나라는 전기, 자동차, 원자력, 석유 등을 통해서 삶은 영위하는데 필요한 에너지를 충분히 생산해 낸다. 문명이 발달한 곳은 밤이 아름답다. 많은 에너지들이 밤을 밝힌다. 북한과 같은 나라는 에너지가 없기에 밤도 또한 어둡다. 생명은 빛과 에너지가 필요하다. 문명이 나무에서 화석연료, 전기, 원자력 등을 통해서 그 에너지를 얻어왔는데, 그 에너지의 근원은 모두가 태양에서 온 것이다. 태양에서 온 빛 에너지를 이용해서 식물들이 광합성을 하고, 동물들은 그 식물로부터 에너지를 섭취한다. 이렇게 지구상의 거의 모든 에너지는 태양의 빛 에너지이다. 

한편 동물이 식물이나 다른 동물에서 섭취한 물질로부터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과정은 각 개체의 생명과 직결되어 있다. 사람이 포도당을 분해하면 물, 이산화탄소, ATP가 생기며, ATP가 바로 인간을 포함한 동물들의 생명에너지이다. 건강한 사람을 ATP를 잘 만들어내고, 그래서 그 에너지를 이용해서 인체의 모든 작용을 하고, 삶을 영위해 나가는 것이다. 그러면 ATP를 만들어내는 장소는 어디일까? 중앙난방식으로 인체의 에너지 생산을 담당하는 기관이 따로 있을까? 아니다. 인체에서 포도당으로부터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곳은 미토콘드리아라는 세포 소기관이다. 미토콘드리아는 세포내에 존재한다. 심장, 간, 근육, 뇌와 같은 기관에서는 에너지를 많이 쓰기에 하나의 세포에 수백에서 천개 이상의 미토콘드리아가 에너지를 생산한다. 피부 세포에는 1개의 미토콘드리아가 있다고 한다. 피부는 에너지를 조금만 만들어도 되기 때문이다.

사람이 36.5도의 체온을 유지하는 것은, 인체에 있는 60조개 세포의 각각에 있는 미토콘드리아들이 쉴 새 없이 에너지를 만들어내기 때문이다. 문명국가가 에너지를 많이 사용하듯이, 건강한 인체는 에너지를 많이 만들어내고 많이 사용한다. 우리의 건강은 바로 미토콘드리아가 얼마나 효율적으로 적당히 생산하느냐에 달려있다. 몸이 찬 사람은 미토콘드리아에서 충분한 에너지를 생산하지 못하기 때문에 차다. 체온이 1도 올라가면 우리의 면역력은 10배 정도 강해진다고 한다. 결국 건강하고 활동적인 미토콘드리아를 만드는 것이 건강 유지의 기본이라 하겠다.

어떻게 하면 미토콘드리아를 활성화 시켜서 많은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생산하게 할 수 있을까? 먼저 우리가 운동을 해야만 미토콘드리아도 일을 한다. 운동하지 않으면 에너지가 필요 없기에 미토콘드리아도 일을 하지 않고, 우리 몸은 점점 무기력해지고 질병이 걸리기 쉬운 체질이 된다. 하루 동안 병원에 입원해 누워있으면 3% 정도의 근력이 준다고 한다. 많은 사람들이 병원에서 무기력하게 되고, 오히려 질병을 키우는 것은 운동을 하지 않기에 미토콘드리아가 할 일이 없어지고, 점점 더 약해지는 결과를 낳는다. 미토콘드리아를 활성화 하는 두 번째 방법은 약간 춥게 지내야 한다. 추위에 적응하기 위해서 우리 몸에서 에너지가 필요하기에, 미토콘드리아가 활동을 하게 된다. 그리고 세 번째로 약간 배고파야 한다. 소식을 해야만 미토콘드리아들이 적당히 일한다. 

 

배부른 돼지는 너무 많은 에너지가 있기에 에너지를 크게 생산할 필요가 없고, 그래서 자꾸 살이 찌는 이치이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감사하는 마음이다. 감사하는 마음은 우리의 모든 세포들을 기쁨의 에너지로 채우고, 우리 몸이 건강해 지도록 에너지를 잘 생산한다. 어찌 보면 마음이 가장 중요한 건강의 요인이 아닐까 생각해본다. 암도 대부분의 경우에는 스트레스와 화병에 기인하는 것을 보면 마음이 결국에는 가장 중요한 건강 인자임을 알 수 있다.

한의학에서는 미토콘드리아를 활성화 시키는 약들이 많다. 그것을 우리는 보기(補氣)약, 보양(補陽)약이라고 한다. 기와 양을 더해주어서, 몸에서 활력이 생기고 따뜻하게 하는 것이다. 몸에 활력이 없고 찬 경우에 우리가 쓸 수 있는 한약으로는 우리가 흔히들 알고 있는 인삼, 녹용이 대표적이다. 보기약으로는 황기, 대추, 감초 등이 우리가 익숙한 약이다. 보양약에는 음양곽, 토사자, 사상자가 있다. 호도도 몸을 따뜻하게 하는 좋은 음식이다. 기운이 떨어지고 성욕이 줄 때 호도를 먹으면 어느 정도 도움이 된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